코로나19發 취업난…신입 구직자 49.3%, “올 상반기 취업 자신 없다”

박예솔 기자 / 기사승인 : 2021-01-29 11:17:05
  • -
  • +
  • 인쇄


[더 칼럼=박예솔 기자] 
신입 구직자 절반 가량이 올해 상반기 취업 성공 가능성을 희박하게 봤다. 


28일 잡코리아가 올해 상반기 신입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 934명을 대상으로 ‘취업 자신감’ 조사를 실시한 결과 신입 구직자 중 49.3%가 올 상반기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다고 답했다.

전공계열 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열(55.4%) 구직자들이 ‘취업에 성공할 자신이 없다’는 답변이 가장 높게 나타났고, 이외 이공계열(46.5%)과 경상계열(46.8%), 사회과학계열(45.4%) 등 기타 계열들은 비슷한 응답률을 보였다.

이들이 올 상반기에 취업할 자신이 없다고 답한 가장 큰 이유는 ‘상반기에도 코로나로 경제가 안 좋고 일자리가 적을 것 같아서(58.3%)’였다.

이어 ‘취업 스펙이 남들에 비해 부족해서(31.7%)’라는 이유와 ‘양질의 채용공고가 적어 경쟁이 너무 치열해서(27.8%)’, ‘취업 목표가 분명하지 않아서(18.9%)’ 등이 상반기 취업에 자신감을 낮추는 요인으로 꼽혔다.

‘취업활동을 하는데 콤플렉스가 있는지’ 묻자 신입 구직자 76.2%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들이 꼽은 취업 콤플렉스는 ‘학벌/학력(39.5%)’, ‘영어 등 외국어 실력(34.0%)’, ‘부족한 자격증(29.2%)’, ‘미비한 인턴십 경험(23.6%)’ 등으로 다양했다.

한편 신입 구직자들은 올 상반기 취업시장 경기가 작년 하반기와 비슷하거나, 오히려 나빠질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었다.

올 상반기 취업시장 경기가 어떨지 묻자 ‘비슷할 것(48.0%)’이란 답변과 ‘작년 하반기보다 나빠질 것(36.1%)’이란 답변이 주를 이뤘다. 반면 ‘작년 하반기보다 취업시장 경기가 좋아질 것’이란 답변은 16.0%에 그쳤다.

[저작권자ⓒ 더 칼럼 (The Column).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