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문화공연 축제 ‘홍대로 문화로 관광으로’ 참여 아티스트 모집

설은주 / 기사승인 : 2020-02-10 23:04:03
  • -
  • +
  • 인쇄
▲ '홍대로 문화로 관광으로' 문화공연 모습 (사진제공=마포구)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매년 홍대 걷고싶은거리에서 개최하는 문화공연 행사 ‘2020 홍대로 문화로 관광으로’의 참여 아티스트를 오는 2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첫 선을 보인 ‘홍대로 문화로 관광으로’는 홍대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문화‧예술인들에게 안정적인 활동의 장을 제공하고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홍대 인근 문화‧예술의 높은 수준과 다양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된 행사다.

 

올해 아티스트 모집 분야는 인디음악(창작곡, 가요, 힙합, 재즈 등), 전통예술(국악, 사물놀이, 판소리 등), 퍼포먼스(마술, 마임, 난타, 버블아트 등) 등이며 각 분야별로 예비 2팀을 포함 7개 팀씩 총 21개 팀을 선발한다.

 

선발된 아티스트들은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6시부터 8시까지 홍대 걷고싶은거리 일대에서 내·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자신들만의 공연을 진행한다.

 

참여 아티스트에게는 활동 인원수에 따라 1회당 최대 40만 원의 활동 지원비가 지원된다.

 

▲ '홍대로 문화로 관광으로' 문화공연 모습 (사진제공=마포구)


 

참여를 원하는 문화예술인은 2월 10일부터 12일까지 마포구 누리집(www.mapo.go.kr) 공지사항 란에서 신청서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한 후 자신들의 공연 모습이 담긴 동영상(5분 이내, mp4 규격, 300MB 이내 용량)과 함께 마포구 관광과 이메일(201401284@mapo.go.kr)로 접수하면 된다.

 

최종 참여자 선정 결과는 오는 3월 6일 마포구 누립집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홍대, 상수동, 서교동, 연남동 등 인근에서 많은 문화예술인들이 활동을 하는데, 이 같은 공연 문화는 특히 주변의 숙박, 음식, 쇼핑 산업 등으로 연계되어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만큼 문화예술 창작인에 대한 지원을 지속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 칼럼 (The Column).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